한국선재(주)
청년친화강소기업
향토기업

www.ehansun.co.kr 새창팝업 새창팝업
  • 기업형태
    중견기업
  • 업종
    철강선 제조업
  • 본사주소
    부산 사하구 신평1동 370-34번지
  • 지사주소
    서울 양천구 목1동 917-9번지 현대41타워 1910호

기업탐방

아연도금철선 한국, 일본 시장점유율 1위 기업, 세계 최고의 품질로 인정받고 있는 스테인리스 위빙와이어. 한국선재(주)를 한 마디로 표현한 말이다. 1974년, 작은 못 제조회사로 첫발을 대딛었던 회사였지만 이제 세계 최고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성장했다. 40여 년 동안 최상의 품질과 고객 만족을 넘어 고객 감동을 목표로 매진해온 결과이다. 작지만 강한 철강 업체, 부산을 대표하는 강소기업 한국선재(주)를 소개한다. 

못 제조회사로 시작했던 회사가 지금의 성장을 이루기까지 가장 큰 역할을 한 것은 해저케이블용 아모링와이어다. 아모링와이어는 해저 속 동식물로부터 광케이블을 보호하는 선으로, 한국선재(주)는 고부가가치 개발을 위한 상품 개발에 투자를 결정하고 연구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이 산업에 뛰어들 당시 아모링와이어는 일본 업체가 독점하고 있던 시기였다. 오로지 국내 기술로 성공하기 위해 1여 년 동안 끊임없는 연구를 한 끝에, 해저케이블용 아모링와이어 제품화 성공을 거머쥘 수 있었다. 완성된 제품을 2007년 국내 최초로 일본 OCC사에 단독 납품하면서 세계 제일의 기업으로 발돋움했다. 

한국선재(주)의 기술력은 선재사업부에서 만드는 아연도금철선 부분에서도 인정받고 있다. 30여 년 동안 꾸준한 기술개발과 품질향상으로 국내와 일본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그 결과 이제훈 대표이사가 취임하기 전인 2003년에 900억 원이던 매출액은 현재 세 배 가까이 늘었다. 

이 대표이사는 기술력을 발전시키는 것은 직원들의 힘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기업과 직원이 상생해야 한다는 경영 철학으로 직원 복지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가계수입 안정화를 위해 상여금을 매월 나눠 본봉에 포함했으며 업무량에 따라 보수를 차별화해 직원들에게 동기부여를 하고 있다. ‘직원들이 무엇을 상상하든 그 이상을 해준다’라는 것이 이 대표이사의 경영철학이다. 아낌없이 베푸는 나무처럼 직원 복지에 힘쓰고, 배려를 받은 직원들은 자신의 역량으로 회사 발전에 힘을 실어준다. 모두가 웃으면서 일할 수 있는 곳, 한국선재(주). 기업과 직원이 서로 배려하고 함께 하고자 하는 마음이 있기에 이곳의 장래는 밝다.

기업정보

  • 설립일

    1990

  • 자본금

    89,039,016

  • 매출액

    149,106,313

  • 사원수

    191

매출액
(단위 : 천원)
당기순이익(손익)
(단위 : 천원)
기준년도 지본총계 순이익 매출액
2019년 89,039,016천원 2,606,858천원 149,106,313천원
2018년 87,832,078천원 6,633,208천원 168,694,586천원
2017년 83,458,839천원 3,883,074천원 151,466,095천원
2016년 81,950,128천원 2,493,031천원 142,921,919천원

일반현황

기업명 한국선재(주)
대표자명 이명호/이제훈
업종 철강선 제조업
사업내용 아연도금철선,스테인리스강선,못 제조
기업형태 중견기업
설립일 1990-08-01
사원수 191명
자본금 89,039,016,000원(2019년 기준)
매출액 149,106,313,000원(2019년 기준)
대표전화 051-200-4400
홈페이지 www.ehansun.co.kr
기업주소 부산 사하구 하신번영로 27

연혁 및 실적

2019
  • 부산산업대상 기술부문 대상 수상(이제훈 대표님)
2018
  • 기성금속(주) 인수&자회사 편입(출자지분 100%)
2018
  • 피아노선 일본공업규격(JIS)인증
2017
  • 품질경영시스템(ISO 9001:2015) 인증 전환
2016
  • 경강선,피아노선 한국산업규격(KS) 인증
2016
  • 경강선 일본공업규격(신JIS) 인증
2015
  • 스테인리스 강선 일본공업규격(신JIS) 인증
2013
  • 제50회 무역의 날 3,000만불 수출탑 수상